국내 해외

닫기

연구보고서

수출입 동향
수출기업의 2023년 경영환경 전망
  • 대륙전세계
  • 국가전체
  • 업종전업종
  • 품목전품목
  • 저자 조의윤
경영환경, 설문조사, 환율변동, 중국수출, 투자계획, 애로, 정책지원

2023.01.19 11,527

성별

말하기 속도

※ 이동 통신망을 이용하여 음성을 재생하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목차
Ⅰ. 설문개요
Ⅱ. 경영환경 전망 및 투자 계획
Ⅲ. 수출 관련 주요 이슈 및 애로
Ⅳ. 결론 및 시사점

 수출업계의 2023년 전망은 밝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기업 경영환경이 악화될 것이라는 응답은 전체의 46.9%개선’(16.9%)될 것이라는 응답의 2.8배에 달했다. 수출기업이 응답한 손익분기점 환율은 1,250원으로 조사되었다. 투자계획 부문에서는 국내, 해외를 불문하고 반도체기업이 가장 소극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2분기부터 대중국 무역적자를 기록한 영향으로 기업들의 중국수출 전망은 밝지 않았다

 

 수출기업은 올해 가장 큰 대외 리스크로 세계경제둔화(21.2%)를 꼽아 해외수요부진에 대한 걱정이 가장 컸으며 공급망애로, 환율변동 확대에 따른 우려도 큰 것으로 나타났다. 수출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서는 세제지원 및 노동유연성 확대가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전기전자, 반도체, 정밀광학기기 등 R&D 경쟁력이 중요한 업종에서는 투자세액공제 요청 응답이 많았으며, 수요에 따른 생산조절이 중요한 자동차, 기계류 등은 52시간제 보완 요청이 많았다.

만족도 조사

만족도조사 참여 시 추첨을 통해 기프티콘을 드립니다.

  1. 1. 본 보고서에 대한 귀하의 만족도는 어느 정도입니까?
  2. 2. 향후 국제무역통상연구원 보고서를 계속 이용·추천할 의향이 있습니까?
AI 본문요약

하기 내용은 실시간 자연어 처리 기술을 통해 자동 요약 된 내용입니다. 자동 요약 기술의 특성상 본문의 주요 내용이 생략 될 수 있으므로 전체 내용을 이해 하시려면 본문 전체보기를 권장합니다.

대러 수출규제 장기화시 한국성장률 최대 0.06% p↓

제14호 태풍 '난마돌'이 접근하기 시작한 19일 오전 울산에는 초속 27m가 넘는 강풍이 불고 비가 내리면서 가로수가 넘어지고 아파트 창문이 심하게 흔들리는 등 피해신고가 이어졌다.

울산 태화강에서 포항~동대구로 오가는 광역철도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 운행을 멈췄다.

또 이날 오전 6시50분부터 울산대교 남구에서 동구 방향의 차량운행을 통제했다.



한눈에 보는 무역협회 서비스

수출입 단계별로 골라 쓰기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로 가입하면 회원사 전용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비용지원부터 정보제공까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니, 많은 이용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