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TA 포토뉴스

미 대선 이후 미국 경제통상정책 전망 간담회
  • 담당본부국제무역연구원
  • 담당팀통상지원센터
  • 대륙북미
  • 국가미국
  • 업종전체
  • 품목전체

2020-11-10 168






한국무역협회(회장 김영주)가 10일 삼성동 트레이드타워에서 ‘대선 이후 미국 경제통상정책 전망 간담회’를 화상으로 개최했다.

  이날 한국 측에서는 무역협회 김영주 회장을 비롯해 세아제강, 삼성전자, 포스코, 현대제철 등 대기업 및 철강협회, 반도체협회 등 유관기관 대표급 인사 12명이 참석했고 미국 측 전문가로는 글로벌 컨설팅펌인 언스트앤영(Earnst&Young)의 더글라스 벨 무역정책리더(前 미 재무부 부차관보)와 로펌 케이앤엘게이츠(K&L Gates)의 스테이시 에팅어 파트너 변호사(前 미 상무부 법률·정책 고문), 브루킹스 연구소 조나단 폴락 선임연구원 등 4명이 참석해 바이든 신(新) 행정부의 경제·통상·외교정책 방향과 양국 간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무역협회 김영주 회장은 모두발언을 통해 “우리 기업들은 앞으로 바이든 행정부의 경제·통상 정책이 트럼프 행정부와는 어떻게 달라질 지에 주목해야 한다”면서 “특히 그린 뉴딜 분야에 있어 양국 기업 간 협력 방안을 긴밀하게 모색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